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궁금한것도 많고 호기심도 많은 야웅군




호기심이 고양이를 죽였다. 영문으로 하면 이렇게 Curiosity killed the cat (호기심이 고양이를 죽였다.호기심 때문에 신세를 망친다) 영문속담에도 나오는 이말은 호기심으로 인해 화를 자초하는 은유적인 표현으로 호기심 많은 동물들중 꽤 많은 종류가 있을텐데 굳이 고양이를 갖다 붙였다. 

그만큼 고양이는 궁금한게 많은데 특히나 자기 구역에 무엇인가 새로운 물건이 들어오면 아주 강한 호기심을 보인다.



지금 야웅군은 밥 먹다가 달려나와서 잠시 방문한 손님이 놓고 간 비닐봉지에 집중하고 있다. 그러니까 비닐봉지 안에 머가 들어 있는지 아주 몹시 궁금한 눈치다.

딱히 궁금해하지 않아도 되는데 스스로 화를 자초하고 있다.



결론은 늘 똑같은데 비닐봉지 속으로 머리를 집어 넣었다가 결국 나한테 뒷 통수 한대 맞고 방으로 쫓겨남.



뒷 통수 한대 맞은게 꽤 억울해 보이는 눈치에 비닐봉지 속에 물건을 제대로 확인하지도 못하고 한대 맞았으니 기분이 꽤 언짢아 보인다. 사람 나이로 치면 이제 환갑이라고 봐야 하는데 여전히 궁금한게 많다.



좀 달래줄까 했는데 조금전에 맞은게 분한지 사람을 피해 모니터 뒤로 쿡 처박고 숨어버린 머 야웅군 생각에는 지 나름대로 안보이는 곳에 숨었다고 생각하는거 같은데 사실 늘 눈에 잘 보인다.

그리고 요즘 기분이 늘 언짢거나 안좋아지면 모니터 뒤에 나름 숨어 있다고 생각하는거 같다. 혼자만의 사색하는 공간이랄까 그러니까 생각도 하고 잠도자고 내가 멀하는지 지켜보기도 쉬운 공간...

 



'아래 말풍선 이모티콘을 누르면 댓글창이 열리고 오른쪽 i 이모티콘을 누르면 댓글창이 닫힙니다. 하고 싶은 이야기는 댓글로 남겨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