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도 힘든 여름 하루종일 집에 있는 고양이도 여름은 힘든 계절이다.

특히 요즘처럼 매일 폭염이 지속되는 날이면 사람보다 체온이 높아서 그런지 더 더위를 많이 타는 느낌이다. 다행히 입추가 지나고 조금씩 공기가 선선해지고 있는데 이 포스트는 야웅군의 지난 여름 무더위 대처하기라고 할까?



집고양이의 여름나기란게 사실 별거 없다. 그러니까 말이지 움직이지 않는다.


전혀 움직이지 않는건 아니고 밥 먹고 화장실 갈때를 제외하면 야웅군은 여름에 미동이 없다고 해야하나 ~ 시원한 자리만 찾아 다니며 한번 마음에 드는 시원한 자리를 찾으면 몸을 최대한 크게 바닥에 밀착후 그 자세 그대로 더위를 식힌다.



내가 집에와서 선풍기를 돌리면 쇼파 위에 함께 올라와 위 사진처럼 저러고 있는다. 서로 더워서 여름에 몸을 붙이지 않는데 선풍기가 돌고 있으면 조금 떨어져서 함께 바람을 쐰다.





그리고 장마가 시작되고 비가오면 바닥에 습기가 올라오는 것이 싫은지 뽀송한 침대로 올라와 딩군다. 물론 침대 위에는 선풍기가 돌아가고 있다. 침대 위로 올라오면 그래도 움직임이 좀 있다.

아마 여름중 가장 많이 움직이는 때가 이 경우다.



문이 열려 있으면 복도로 나가서 딩굴고 ~ 고양이 덕분에 알았지만 콘크리트 바닥이 여름에는 의외로 차갑다.



그리고 욕실이 열려 있으면 물기가 없는 한구석에서 타일바닥에 몸을 바싹 붙이고 더위를 식힌다.

욕실도 의외로 집안에서 온도가 낮은 장소중 하나다. 물은 그렇게 싫어하면서 여름이면 스스로 욕실에 들어간다.



평속에 욕실에 들어가지 않기 때문에 여름이면 가끔 욕실에 들어가 있으면 연례 행사중 하나인 목욕도 여름이면 꽤 쉽게 생포해서 할 수 있다.


가끔 유튜브에 보면 선풍기를 돌리거나 에어컨을 켜는 고양이도 있던데 야웅군에게 그런 재주가 없으니 내가 없는 동안에 집안에서 가장 시원한 곳만 찾아서 몸을 최대한 넓게 밀착시켜 더위를 식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참고로 여름에 고양이가 머무는 자리가 집에서 가장 시원한 자리다 ~



신고
follow us in feedly

이글을 클릭하시면 바로 글쓰기창으로 순간이동합니다. :)
RSS 무단 수집 금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불펌을 금지합니다.
  1. 자영이 2017.08.14 04:46 신고

    야웅군의모습니 너무 이쁘고 표정이 매력적이네요~^^초상화하나 남기심이 어떨런지...제가하는건 아니지만...나이많은 노묘라니 왠지 하나쯤남기는게 좋지않을까 하는생각이 드네요...있을때 남기면 더좋을거 같아서...전키우던 강아지 무지개다리건너보내고 나서 알게된거라 좀 많이 아쉽거든요...ㅠㅡㅠ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happy-q.tistory.com BlogIcon 해피로즈 2017.08.14 23:04 신고

    따뜻하고 시원한 곳을 귀신같이 알고 찾아 눕는 녀석들이지요.^^
    야웅군아, 여름 나느라 고생했다~
    거의 다 끝나가는구나..^^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7.08.15 01:57 신고

      아마 고양이 처럼 자리를 잘 찾는 애들도 없을 겁니다. ㅎ.ㅎ

  3. 모카빵 2017.08.15 13:41 신고

    안녕하세요. 우연히 블로그 왔다가 야웅군 포스트 재미있어서 예전거까지 다 구경하고 갑니다. 야웅군, 아프지말고 건강하길 바래~

    perm. |  mod/del. |  reply.

언제나 행운과 함께 좋은하루요 ~ !!!!! 티스토리 이용자는 키보드 "Q"를 누르시면 로그인 됩니다. :)

댓글 입력 폼


글 처음으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