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hoto and Story

중국 여행 원저우 시장에서 맛보는 롱샤 본문

지구별여행/원저우

중국 여행 원저우 시장에서 맛보는 롱샤

츤데레 Raycat 2016.10.12 07:00


어느나라에 여행을 가든지 그 나라 현지식중 꼭 먹어보고 오는것이 있다.

태국에 가면 똥양꿍과 파인애플밥을 꼭 먹어보고 오는데 중국에 가면 먹고 오는 음식중 하나가 롱샤와 훠꿔다. 훠꿔는 중국식 샤브샤브로 한국에서도 쉽게 먹을수 있는 음식중 하나이기도 하지만 롱샤는 한국에서 찾기도 힘들다.

그러고보니 아직까지 롱샤는 한국에서 먹어본 적은 없다.



중국여행 원저우 시장




원저우 시장




기차표를 예매하고 돌아가는중 만난 시장의 음식점 현지인들만 찾는 식당인것 같은데 외국인은 우리뿐이다. 금강산도 구경도 식후경이라고 배는 고프고 현지식을 먹고싶어 들어갔다. 원저우는 바다와 맞닿은 도시라 해산물 요리가 많은데 이곳 주로 해산물이 진열되어 있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현지인들만 오는곳이라 그런지 주인장도 살짝 당황하고 언어소통이 안되니 나도 당황하고 어쨌든 잠깐 뭘 먹어야 하나 고민을 하며 구경을 했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원저우 해산물 시장



바다와 인접해 있는 도시라 그런지 대부분 해산물 요리의 재료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각종 해산물이 진열되어 있는데 재료를 여기서 고르면 아래 사진에 있는 음식처럼 요리를 만들어준다. 눈에 익숙한 식재료도 보이고 생전 처음보는 해산물도 보인다. 이런 경우는 참 난감한데 잘 고르면 대박이고 잘못 고르면 완전히 낭패를 볼 수 있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메뉴판




중국음식은 꽤 먹어 봤는데 여기에 나오는 음식들은 의외로 처음보는 음식들이 많다. 그럴수밖에 없다는 생각도 드는게 여행중 주로 찾아가는 음식점은 아무래도 인터넷 검색이나 현지의 추천 레스토랑을 찾아가다 보니 외국인들이 이용하는 음식점이 많았기 때문이다.

메뉴판도 현지말만 있고 중국 속담에도 있듯이 '네발 달린건 책상빼고 다 먹는다'는 중국이니 그 종류가 내가 상상한것 보다 훨씬 많으니 아무래도 지역의 요리는 처음보는 요리가 많을수밖에 없는듯 하다.


한참을 보다 눈에 익숙한 요리의 재료가 보여 골랐다. 바로 롱샤 중국에 오면 한번씩 먹는 가재 요리로 향채와 소스가 들어가 살짝 매콤하고 민물가재는 새우와 비슷하다. 그리고 우리에게 참 익숙한 요리중 하나 만두를 골랐다.

해산물 가게에 만두라 이상하긴 하지만 가장 익숙하고 만만하게 먹기 좋은 요리가 만두다 배채우기도 좋고 ~




원저우 해산물 시장 만두




롱샤는 요리하는데 시간이 조금 소요되니 주문한것중 만두가 먼저 나왔다. 예전 하얼빈에서 먹은 북쪽 지방의 물만두는 상당히 맛있었는데 이곳 만두는 일본식 찐교자와 좀 비슷한 맛이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롱샤




민물가재에 중국 특유의 양념이 베여 있어 살짝 짜고 맵다고 할까?

중국에 자주 오는건 아니지만 중국에 한번씩 올때마다 먹는 요리중 하나다. 장갑을 끼고 먹어야 해서 먹는 방법도 좀 번거로운데 양념하지 않은 새우구이와 좀 비슷하다고 할까? 롱샤는 맥주와 함께 먹으면 더 좋다.



원저우 해산물 시장 칭따오 맥주



비도 오고 꾹꾹한 날씨에 맥주는 갈증도 해소하고 시원함을 더해준다. 바다와 접해 있어 그런지 더위와 습도가 높아서 사람이 쉽게 지치는 날씨라 맥주는 피로와 갈증을 푸는데 딱 좋긴하다. 중국에 왔으니 칭따오 맥주를 주문했다.



손에 비닐장갑 끼고 롱샤 먹을 준비끝



자 이제 장갑을 끼고 롱샤 먹을 준비 끝 ~ 향과 양념소스가 강해 맥주와 함께 먹으면 좋다.





사실 그냥 껍질채 씹어 먹어도 롱샤는 맛이 괜찮다. 새우와 맛은 좀 다르지만 저녁겸 안주겸 계속 손이 가는 음식중 하나다.






밤은 깊어가고 비는 쉬지않고 주룩주룩 내리고 한국과는 완전히 다른 날씨다. 덥고 습하고 시원한 맥주 한모금 목으로 넘기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다보니 또 하루가 저물어간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원저우
도움말 Daum 지도


Tag
, , , , , , , , , 아시아 중국 | 원저우
공유하기 링크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