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hoto and Story

미리 만난 LG G워치 직접 착용해보니 본문

Tech/스마트워치

미리 만난 LG G워치 직접 착용해보니

츤데레 Raycat 2014.06.27 06:00





구글IO에서 이미 공개가 되었지만 3종류의 스마트워치중 LG G워치를 먼저 만나보게 되었습니다. 참고로 이 포스트에 나오는 LG G워치는 테스트용으로 외형은 현재 출시된 G워치랑 큰 차이는 없으나 테스트용으로 사용된 G워치라 외형은 조금 투박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현재 안드로이드웨어를 적용된 스마트워치는 LG G워치, 모토360, 삼성기어 라이브가 구글IO에서 공개 되었습니다.


LG G워치 스펙.

LCD : 1.65인치 IPS

AP : 퀄검 스냅드래곤 400, 1.2Ghz

배터리 : 400mAh (always on시 1.5일 사용 가능함.)

OS : 안드로이드 웨어

기타 : 음성 인식 기반 ‘구글 나우’, 화면이 꺼지지 않는 ‘올웨이즈 온’, 방수 및 방진 기능, 교체 가능한 스트랩


UX의 경우 테스트워치이라 제 스마트폰과 싱크해서 제대로 테스트를 못했고 음성인식 기능으로 구글OK를 실행해 UX는 확인을 했습니다. 


▲ 손목에 차고 있으면 확실히 일반 시계와 다른 좀 어색한 느낌.




▲ SMS의 경우 구글 행아웃과 연동이 됩니다.


▲구글나우의 정보가 나옵니다.




▲ 스트랩의 경우 교체가 가능합니다.


▲LG G워치 충전컨넥트


▲LG G워치 충전컨넥트 G워치와 결합한 모습


▲ 엔가젯에 올라온 G워치 스트랩을 기본에서 스틸 시계줄로 교체한 모습.


G워치의 경우 위 사진처럼 스트랩을 교체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전체적인 외형에 대해 이야기 하자면 그냥 좀 밋밋한 느낌이 듭니다. G워치의 화면은 작지만 상당히 깔끔하고 일단 눈에 보기에 좋은 화면을 가지고 있습니다.




현재 구글에서 G워치 판매를 시작 했으며 가격은 다소 높지않나라는 생각이 드는데  가격에 대한 부분은  아쉬움이 있습니다. 색상은 2가지로 블랙과 화이트 두 종류로 출시 되었습니다.


▲ 일반 시계와 비교하면 G워치는  여러가지 정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디자인은 개인의 취향이나 외형은 큰 감흥이 없기도 하지만, 스트랩을 교체하면 좀 색다른 느낌을 주며  작은 LCD창에서 보이는 화면은 의외로 상당히 깔끔한 느낌을 줍니다.


신고


Tag
, , , , , ,
공유하기 링크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