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포항의 아침풍경.

2008.01.08 22:27
이른 아침의 감포항 해가뜨고 저녁에 출항했던 배들이 들어오면서 갑자기 활기가 넘치기 시작한다.
수산물 공판장에서도 그날 잡은 어류에 대한 경매를 하지만 배위에서도 바로 경매가 시작되더군요.
배위에서 바로 경매가 시작되어 낙찰되면 바로 트럭이 와서 배위의 어류들을 옮겨 실고 가버리더군요. 이런걸 산지직송이라고 해야 하나 어쨌든 횟집차도 보이구 그냥 도매상차도 보이구 낙찰받은 물고기를 바로 실고 가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포구에 들어오는 만선의 배들을 바라보며 경매에 참가하는 아저씨의 표정이 사뭇 진지하더군요. 여기저기서 가격을 부르고 있고 낙찰되면 바로 차가와서 크레인으로 펄떡펄떡 뛰고있는 그날 잡은 고기를 담은 박스를 실어버리고 또 다른 배가 들어오면 한쪽엔 뛰는 고기를 박스에 담고 경매진행인이 박스를 들어보이면서 경매를 진행하더군요. 상인들은 배가 들어올때마다 몰려서 경매인에게 손짓하며 고기를 보면서 가격을 손짓으로 부르고 ....

포구로 배가 들어올때를 기다리는 갈매기들 입니다. 어부들이 저 갈매기를 도둑괭이라구 부르던데 배에서 물고기가 떨어지거나 박스에 담고 있을때 흘러내리는 고기가 있으면 잽싸게 물고 가버리더군요.

공판장안에 들어가니 여기도 마찬가지로 방금 잡아온 오징어와 가공해야할 고기들을 씻고 마찬가지로 경매를 하고 있더군요. 이곳 역시 물건을 사는 상인들의 목소리와 경매인의 빠른손짓에 의해 경매가 진행되면서 활기차게 아침을 열어주더군요.

아침에 해뜨기 시작하면 배들이 모두 포구로 들어오면서 경매가 시작되구 오전 9시쯤에 모든 경매가 끝나는거 같더군요. 조용해진 포구를 한번 돌아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징어 잡이 배들인듯 한데 모두 집어등이 달려있더군요. 이제 다시 밤에 출항할 시간을 기다리는거 같더군요.


분주한 아침이 끝나고 배들은 다시 저녁에 출항을 기다리며 내일의 만선을 기다리는 어부들과 상인들이 모두 빠져나가버리고 감포항 어시장 포구는 활기찬 아침의 모습은 순식간에 없어져버리고 언제 그랬냐는듯이 일순간에 포구엔 적막이 감돌며 저렇게 강아지 한마리가 활개를 치며 돌아다니구 갈매기 소리만 들리고 조용해지더군요.


신고
follow us in feedly

이글을 클릭하시면 바로 글쓰기창으로 순간이동합니다. :)
RSS 무단 수집 금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불펌을 금지합니다.
  1. Favicon of http://msnnahoo.tistory.com BlogIcon 나후 2008.01.08 22:43 신고

    사진이 좋네요.
    부산엔 한번도 가보지 못했는데, 가보고싶어지는 사진이네요.
    구경 잘했습니다. ;)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jkconnection.tistory.com BlogIcon 기여운돌고래 2008.01.08 23:03 신고

    바다가 가고 싶어지네요?^^

    perm. |  mod/del. |  reply.
  3. Favicon of http://genesis.innori.com BlogIcon 얼음구름 2008.01.09 00:49 신고

    사진 잘 찍으셨네요. ^^ㅋ 열흘쯤 전에 포항에 갔었을 때 제가 찍은 사진들하고 레벨(?)이 많이 비교가 됩니다.
    이번 주에 부산에 출사를 따라가는데, 열흘쯤 전보다 더 잘찍을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하하- =_=..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manualfocus.tistory.com BlogIcon Fallen Angel 2008.01.09 15:20 신고

      과찬입니다....많이 찍어보세요.
      많이 찍고 많이 보고 그게 젤 도움이 되는듯 합니다.
      구경하러 가겠슴다.

  4. Favicon of http://feeling-diary.tistory.com BlogIcon 비트손 2008.01.09 23:31 신고

    감포는 저에게 있어 남다른 추억이 있는 곳입니다. 대학교 시절 주로 대구에서 가까운 감포로 MT를 많이 갔었기 때문입니다. 그 때엔 주로 해변가에서 숙박을 하고, 시간을 보냈었는데 왜 한번도 저런 어시장 포구는 가보지 않았을까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사진이 모두 느낌이 좋습니다. 개인적으로 세번째 햇살을 얼굴에 반쯤 담고 있는 아저씨의 표정이 웬지 모르게 장엄하기도 하고, 숙연하기도 하여 눈에 가장 잘들어옵니다. 모처럼 바닷가의 활기를 본듯해 기분이 상쾌해지는듯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manualfocus.tistory.com BlogIcon Fallen Angel 2008.01.10 00:07 신고

      저도 대구에 꽤 오래 살았는데요 ㅎㅎ...
      대구에서 가까운 바다가 포항이랑 감포라서 자주 갔었죠..
      내일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5. ㅇㅇ 2008.02.16 13:30 신고

    사람사는 느낌나네요.ㅎㅎ 바다포구 특유의 느낌이요.

    perm. |  mod/del. |  reply.

언제나 행운과 함께 좋은하루요 ~ !!!!! 티스토리 이용자는 키보드 "Q"를 누르시면 로그인 됩니다. :)

댓글 입력 폼


글 처음으로

저는 건강한 리뷰문화를 만들기 위한 그린리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