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hoto and Story

묘하게 중독성 있는 장난감 피젯 스피너 본문

Tech/LIFE

묘하게 중독성 있는 장난감 피젯 스피너

츤데레 Raycat 2017.05.31 02:45


아마 요즘 이거 돌리시는 분 많을 겁니다.

주변에서 많이 보는데 애나 어른이나 손가락에 이 장난감을 빙글빙글 돌리는데 묘하게 이 장난감 중독성이 있다고 할까요? 처음에는 이게 무슨 재미가 있는거지 했는데 어느새 저도 이걸 손에 놓고 돌리고 있네요.

피젯스피너라 불리는 이 장난감 전세계적으로 요즘 유행인거 같더라구요.




종류도 꽤 많고 회전하면서 led가 들어오는 것도 있더라구요. 베어링이 있어서 계속 회전을 하는데 유튜브에 찾아보면 피젯 스피너 묘기 영상도 꽤 있습니다.

아직 그런 묘기는 따라하지는 못하고 그냥 전 빙글빙글 돌리기만 하면서 가끔 고양이와 놀아주고 있습니다.



핸드 스피너


구조를 보면 간단한데 내부에 베어링이 있어 손가락으로 톡 치면 뱅글뱅글 돌아가기 시작합니다.

사실 처음에 이걸 무슨 재미로 가지고 노나 했는데 어느새 아무 생각없이 손에서 돌고 있는 시간이 많아 지더군요. 뭐랄까? 묘하게 중독성이 있다고 해야 하나요.


무게는 30g으로 가벼우며 알루미늄 소재의 합금이며 내부의 베어링은 스테인레스 입니다.


삼각 스피너


인터넷에 찾아보면 종류가 굉장히 많은데 led가 있어 불이 들어오는 것부터 피젯스피너는 종류가 많습니다. 그리고 베어링이 꽤 중요한 제품이라고 하더군요. 아래는 제가 가지고 있는 피젯 스피너의 영상을 촬영 했습니다.

뇌가 휴식이 필요할때 필요한 장난감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던데 정말 아무 생각없이 멍하니 이것만 가끔 돌리고 있을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묘하게 중독성 있는 장난감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민팅 피젯 스피너 바로 가기.


- 이 포스트는 리뷰를 위해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 되었습니다.


신고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