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9일 애플의 키노트가 열리고 지갑을 들썩이게 하는 새로운 제품들이 나왔습니다. 사실 지난해 키노트만 해도 그렇게 구매욕구를 자극하는 제품이 없었던지라 아이폰6구매하지 않았고 이번 키노트도 그동안 무성한 루머로 인해 관심이 없었는데 이번에는 꽤 개인적으로 흥미로운 제품들이 많이 보입니다.

스마트폰 시장 자체가 정체기에 머무르고 있다고 해도 요즘 과언이 아니구 대다수의 기기가 저가 중국산폰의 습격(?)으로 상향평준화에 가까운 성능들 입니다. 이번 키노트도 혁신이라고 할수는 없지만 독자적인 플랫폼을 가진 애플의 진화가 두드러지게 보입니다.

그동안 삼성이나 LG는 정체기라면 애플 혼자 이번에 진화해 버린 느낌입니다.

이번 키노트의 주인공은 아이패드 프로, 애플TV 그리고 아이폰6S라 볼 수 있습니다. 애플TV는 국내에 출시하지 않을거니 일단 애플TV는 제껴두고 아이패드 프로와 아이폰6S를 살펴보죠.


  태블릿에 생산성을 더한 아이패드 프로



기존 태블릿의 경우 사용습관이 콘텐츠 소비에 주로 활용한 기기라면 이번 아이패드 프로는 처음으로 생산성에 활용을 보여준 좋은 예가 될 것이고 기대가 되는 부분입니다. 단순히 키보드에 애플펜슬만 추가 했다면 기대가 없었을텐데 MS오피스의 활용 ADOBE 포토샵까지 S/W의 활용을 더해 더 커진 화면 그리고 거기에 맞는 보조도구들 소프트웨어까지 모두 준비해 새로운 활용성을 보여 줬습니다.

특히 펜이나 키보드의 결합은 MS 서피스 프로가 생각났지만 ios즉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생산성 도구란 점에서 아이패드 프로는 상당히 기대가 됩니다.

애플펜슬의 경우 아이패드 프로에서만 사용이 가능하구 아이패드 프로의 경우 배터리 10시간 그리고 높은 해상도(2732*2048)는 노트북 시장과 다른 영역도 만들 수 있을거라 생각되 지금 사용하는 아이패드 미니를 바꾸고 싶은 마음 입니다.

아이패드 미니에서 오피스는 확실히 좀 불편함이 있었는데 키노트에서 ms까지 등장해 이번은 왠지 기대가 됩니다.



애플펜슬의 경우 필압등 자세한 부분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충전 15초로 30분이 사용이 가능 하다고 하네요. 가격은 99$로 현재 애플펜슬은 아이패드 프로에서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아이패드 프로용 스마트 키보드 169$

아이패드 프로의 가격은 32GB 와이파이 전용 모델이 799달러, 128GB는 949달러로 아이패드 프로는 오는 11월 출시 되는데 성능으로 보면 이번 A9칩이 들어간 아이패드 프로는 일반 PC와 비슷한 성능을 보여 줄거라 생각됩니다.

(참고로 해외 아도비 앱 설명페이지에서 가용램이 살짝 공개 된걸로 보면 4GB램을 탑재하지 않았나 추측됩니다. 페이지에서 그 부분이 지금 삭제 되었습니다.)


디자인 그대로 색상추가 3D터치가 눈에 띄는 아이폰6S



이번 아이폰6S는 스펙에 큰 변화는 없으며 디자인도 그대로 색상추가가 있으며 카메라 기능이 업그레이드 되면서 4K 비디오 촬영이 가능해 졌으며 밴드게이트 때문인지 알루미늄 소재도 좀 더 강성이 센 소재로 바뀌었고 로즈골드라는 색상이 눈에 확 들어옵니다.

3D 터치라 불리는 UX/UI가 가장 눈에 띄는 부분으로 3D 터치는 화면의 터치 강도를 탭, 누르기, 세게 누르기등 3단계로 감지해 같은 지점을 눌러도 각기 다른 동작을 수행합니다.

과연 새로운 방식에 사람이 잘 적응할지 그리고 이게 얼마나 효율적일지 궁금한 부분입니다.

아패표를 보면 아시겠지만 이번 아이폰6S 플러스와 아이폰6 플러스를 스펙으로 비교하면 큰 차이는 없습니다.



아이폰6S 플러스와 아이폰6의 스펙을 보면 카메라 부분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비슷하며 램의 경우 공개하지 않았지만 아이폰캐나다란 사이트에 보면 2GB로 표기 되어 있었습니다.(http://www.iphoneincanada.ca/news/iphone-6s-2gb-ram/)

카메라와 램 그리고 새로운 방식의 3D 터치, 이번에도 32GB 모델이 없다는 점은 아쉬우며 색상이 추가된게 눈에 띕니다. 왜 32GB 모델을 안만드는지 이해가 안되는데 애플은 16GB 램을 무척 사랑하는 사람이 있는거 같습니다.

1차 출시국에 포함되지 않았지만 2차 출시국에는 포함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측해 봅니다.


▲ 아이폰6S 플러스

출시후 국내 가격은 아이폰6과 동일하지 않을까 생각이 되는데 32GB 모델이 없다는 점이 제일 안타깝네요.

9월 9일 키노트에서 애플워치에 명품 에르메스 스트랩이 추가 된 부분이나 OS의 업그레이드 새로운 애플TV의 등장 그리고 TV OS까지 여러가지를 선 보였지만 가장 끌리는 제품은 아이패드 프로와 아이폰6S만 정리 했습니다.

아이패드 프로의 경우 MS서피스 프로를 많이 닮았다는 생각이 들고 아이폰6S 역시 큰 혁신이라 할 부분은 사실 안느껴지지만 다른 제조사와 비교해 애플은 자신들의 플랫폼을 활용해 폰-태블릿-PC가 상호 작용하며 제품들이 잘 진화하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개인적으로 작년 아이폰6 키노트때만 해도 시큰둥 했는데 이번에는 새로운 부분에 끌리는 제품들이 있어 지갑이 열릴거 같습니다.


신고
follow us in feedly

이글을 클릭하시면 바로 글쓰기창으로 순간이동합니다. :)
RSS 무단 수집 금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불펌을 금지합니다.
  1. 나민수 2015.10.27 01:15 신고

    감사합니다.

    화면 크기 때문에 안드폰 쓰다가 기기 완성도 미비에 질려
    이제 아이폰으로 돌아갈 시기인 듯 하네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5.10.27 03:06 신고

      아이폰7은 usb-c로 바뀔거 같은데 좀 더 기다리실거 같으면 7로 하셔도 괜찮을 겁니다. :)

언제나 행운과 함께 좋은하루요 ~ !!!!! 티스토리 이용자는 키보드 "Q"를 누르시면 로그인 됩니다. :)

댓글 입력 폼


글 처음으로

저는 건강한 리뷰문화를 만들기 위한 그린리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