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aycat : Photo and Story

명절 과일 포장지의 재활용은 야웅군에게 본문

고양이를 부탁해/야웅군

명절 과일 포장지의 재활용은 야웅군에게

츤데레 Raycat 2014.09.08 07:30




과일이 부딪혀 멍이 들거나 상하지 않게 하는 좀 쿠션감이 있는 과일 포장지는 명절이면 늘 집에 쌓이는데 지난해는 별 관심도 없더니 올해는 그 포장지를 입에 물고 왔다갔다 하길래 하나 선물로 줬다.

표정은 저래도 나름 원하는걸 얻어서 그런지 꽤 만족한 걸음으로 돌아 다닌다.





의외로 꽤 잘 어울리는 야웅군의 목에 걸린 과일 포장지 불편하고 거부감이 있었으면 딩굴거리며 어떻게든 목에 씌워진 포장지를 뜯어 냈을텐데데 딱히 거부감 없이 저러고 잘 돌아 다닌다.







유럽의 중세 귀족들이 입은 옷에 달리 치렁치렁한 화려한 장식이 있는 레이스 같은 느낌인데 어쨌거나 몸에 뭐하나 걸쳤다고 사람을 상당히 거만하게 바라본다.





아마 한동안은 저거 계속 목에 두르고 살고 있을거 같다.

딱히 거부 반응도 없고 목에 두른 레이스(?)에 스스로 꽤 흡족해 하는거 같아서.........

가끔 고양이는 전혀 엉뚱한 물건에 관심을 가지고 그것에 대해 스스로 만족해 한다.




Tag
, , , , , , , ,
공유하기 링크
1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