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aycat : Photo and Story

아름다운 노을과 함께 하루가 끝나는 시간. 본문

사진으로 말걸기/Daily note

아름다운 노을과 함께 하루가 끝나는 시간.

Raycat 2011.02.17 07:30





하루가 끝나가는 이 시간... 모든 사물이 희미해지는 시간....

해질녁을 혹은 개와늑대의 시간이라고도 한다. '해질녘 모든 사물이 붉게 물들고, 저 언덕 너머로 다가오는 실루엣이 내가 기르던 개인지, 나를 해치러 오는 늑대인지 분간할 수 없는 시간'을 말하는 것으로 프랑스 말 heure entre chien et loup(개와 늑대의 시간)에서 따온 것인데 개와 늑대를 구분할 수 없는, 낮도 밤도 아닌 애매모호한 시간의 경계, 날이 어둑어둑해지면서 사물의 윤곽이 희미해지는 시간을 가리키는 말로 황혼을 뜻한다.





Tag
, , , , , ,
공유하기 링크
29 Comments

댓글쓰기 폼